초콜렛이 소비자의 건강 관심을 자극 [News List]  


초콜렛의 건강상 이점에 대한 관심 높아

 

건강에 좋은 초콜렛에 대한 소비자 조사의 결과는 과자류 상품으로 유일하게 고려되는 물질이 건강식의 분야로 크게 다가왔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코코아 제조사 Barry Callebaut사를 대신하여 벨기에, 프랑스,독일, 스위스 및 영국에서 각각 1000명의 소비자에게 전화 혹은 대면 면접법을 통해 실행되었다.
평균 35.6%의 사람들이 초콜렛이 건강상의 이점이 확실하다면 살지도 모른다고 신호를 보내왔다.

비록 조사 결과가 당연히 Callebaut사의 제품 및 성분의 마케팅 상승을 위해 사용되었지만(특히 조사는 ActiCoa 폴리페놀 보존 과정에 근거를 두었다.), 그 결과는 전체적으로 건강에 좋은 초콜렛 분야를 위해 좋은 뉴스가 되었다.

대부분의 유럽 시장에서 소비자들은 심장 건강 및 치매와 같은 심각한 현상과 관련하여 예방 역할이 존재 한다고 밝혀진 코코아 함유량 70% 이상인 초콜렛과 설탕이 많은 당과류의 차이를 발견했다.

코코아 수치가 더 낮은, 폴리페놀이 낮은 후자가 영양적 수치가 적은 인스턴트 식품으로 취급된다.

게다가, 시장 분석가들은 일반적으로 기본 건강 요소를 가진 음식만이 몸에 이로운 성분의 전달 매체로 고려되어야 한다고 충고했다, 그렇지 않으면 웰빙을 증진하는 목적에 모순되는 진기한 상품으로 보여지기 때문이다.

몇몇 식품 회사는 기능성 성분의 전달 매체로써 이미 높은 코코아 초콜렛을 사용하고 있다.
예를 들어, Attune이라고 불리는 초코렛 바는 최근 미국에서 출시된 DSM의 Lafti 상표의 프로바이오틱을 포함하고 있다.
Callebaut 외에 건강에 좋은 초코렛 혁신 기술에서의 등대역할 을 하는 회사중 하나인 Mars 또한 식물성 스테롤을 자사의 CocoaVia 건강 초코렛 바에 첨가했다.

Barry Callebaut에 관해서, 최고 혁신 책임자 Hans Vriens 는 말했다 : 많은 사람들이 초코렛을 먹는 것을 죄의식에 관련 지어 생각한다. 우리는 guilt-free초콜렛의 발전과 함께 있는 죄의식에 일하도록 엄격히 했다. ActiCoa 과정 이외에도 회사는 초콜렛에서 자연적으로 설탕 함유량을 40%까지 줄이는 방법을 생각해 냈다.

Barry Callebaut에 의해 발표된 조사의 하이라이트는 첨가된 건강상 가치와 소비자 준비성 사이의 관계에 대한 통찰도 포함되어 있다.

모든 나라에서 몇몇 응답자들은 그들의 건강에 도움이 되는 초콜렛을 위해 더 많은 것을 지불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평균 23.2%가 그들의 건강에 도움이 되는 초콜렛을 위해 10%까지 더 지불할 준비가 되어있고, 11.4%가 20%이상까지도 지불할 수 있다고 말했다.

조사의 다른 관점은 5 구가 사이의 흥미로운 차이 몇 가지를 발표했다.

예를 들어, 프랑스는 벨기에의 47%, 스위스의 40%, 독일의 7%, 영국의 35%에 비교하여 그것의 사용을 보고한 응답자의 57%가 다크 초콜렛에 관하여 팩을 이끌었다.

프랑스인은 초콜렛이 좋다고 단호히 믿고있는 것처럼 보인다. (74%가 그 초코렛이 의욕 및 활력을 증진시켜주고, 22%가 기억력을 13%가 심혈관계에 이롭다고 말한다.)

범위의 다른 부분에서, 영국은 이점에 대한 회의에 우연히 마주쳤다. 23%만이 의욕 요구를, 20%는 활력, 6%가 기억력 증진, 7%가 심혈관계에 도움이 된다고 믿는다

Previous News     Next News





Copyright¨Ï 1999 FoodSite. All Right Reserved
E-Mail : master@foodonline.co.kr